AUTO
 
 
 
자유 게시판
성화앨범
사진앨범
공지사항
처음 오신분
주보 보기
 
 
 
 
 
 
작성일 : 13-04-04 10:40
미워하기보다는 측은한 마음으로 사랑하자!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141  
남편이라는 나무

남편이라는 나무가
내옆에 생겼습니다.

바람도 막아주고,
그늘도 만들어주니
언제나 함께 하고 싶고

사랑스러웠습니다.

그런데 언젠가부터
그 나무가 싫어지기 시작했습니다.


그 나무때문에 시야가 가리고
항상 내가 돌봐줘야 하기 때문에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하지 못할 때도 많았습니다.

비록 내가 사랑하는 나무이기는 했지만,
그런 나무가 싫어지기 시작했습니다.


때로는 귀찮고 날 힘들게 하는 나무가
밉기까지 했습니다.
괜한 짜증과 심술을 부리기도 하고 말입니다.

그러더니 어느날부터 나무는
시름시름 시들기 시작했고,
죽어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던 중
심한 태풍과 함께 찾아온 거센 비바람에
나무는 그만 쓰러지고 말았습니다.

나는 그저 바라만 보았습니다.
그 다음날 뜨거운 태양 아래서 나무가 없어도,

 
충분히 살 수 있다고 여겼던 나의 생각이
틀렸다는 것을 알기까지는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습니다.

그때서야 깨달았습니다.
내가 사랑을 주지않으니
쓰러져버린 남편나무가 얼마나 소중한지를
내가 나무를 대수롭지않게 생각하는 사이에
나무는 나에게 너무나 소중한 그늘이되었다는 것을!

이미 늦은감이 있지만,
이제는 쓰러진 나무를 일으켜
다시금 사랑해 줘야겠습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너무나 필요한 존재임을
다시 알게 되었습니다.

여러분들의 남편 나무는
혹시 잎이 마르거나 시들진 않는지요?
남편이란 나무는 사랑이란 거름을 먹고 삽니다!


 

          옮겨온 글

 
 

 
Total 1,86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급변의 시대, 새 교황에게 요청되는 과제는? 관리자 03-16 56687
신학자들에게 듣는 새 교황의 주요 신학적 과제 관리자 03-16 57758
공동체를 위해 기도합시다. 관리자 03-10 56380
1862    스포츠배팅사이트...온라인스포츠배팅 스포츠배팅… 07-07 1040
1861    스포츠배팅사이트...온라인스포츠배팅 스포츠배팅… 07-02 1012
1860 나이들어야 알게되는것. 관리자 06-10 2457
1859 관계 속에 있는 행복 관리자 05-30 2246
1858 행복을 열어가는 사람들 관리자 05-30 2170
1857 돈에 미친 사람! 관리자 05-30 2068
1856 씨앗의 법칙 7가지 관리자 05-30 1913
1855 부드러운 것은 언제나 강하다 관리자 05-30 1920
1854 신나게 사는 사람은 절대로 늙지 않는다. 관리자 04-08 2102
1853 자신이 존중 받길 원한다면 관리자 04-08 2004
1852 생각할수록 기분 좋아지는 사람 관리자 04-08 2060
1851 서로를 행복하게 해주는 말 관리자 04-08 2064
1850 일본국민의 반한시위를 보고 관리자 04-04 1875
1849 향기로움이 함께 하는 하루/이해인 수녀 관리자 04-04 2096
1848 미워하기보다는 측은한 마음으로 사랑하자! 관리자 04-04 3142
 
 
 1  2  3  4  5  6  7  8  9  10    
and or